전기공사기사대여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제스트온 조회 39회 작성일 2021-05-13 23:14:44 댓글 0

본문

법 위반 조심하여야 합니다. 국가기술자격법과 전기공사업법 위반사례

안녕하세요.

다산에듀 전병칠입니다.
국가기술자격법과 전기공사업법과 관련한 최근의 판례를 통하여
전기기술자로서 주의하여야할 사항을 안내하고자 합니다.

여러분께 도움이 되는 소중한 시간이길 바랍니다.

전병칠 드림.
#국가기술자격법#자격증대여

불법 자격증 대여 여전..."처벌보다 이익이 더 커" / YTN

[앵커]
산업 현장에서 무자격자가 자격증을 빌려 쓰는 문제를 막기 위해 한 번만 적발돼도 자격 취소로 이어지게 법을 개정했는데도 별 효과를 거두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자격증 대여로 얻는 이익에 비해 처벌이 약하기 때문이라는 지적이 나옵니다.

최기성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 송파구에 있는 건설업체입니다.

업체 대표 김 모 씨는 건축기사 보험료를 5년 동안 대신 내주고 남의 자격증을 빌려 썼습니다.

경찰에 덜미를 잡혀 수사까지 받았지만, 벌금 수백만 원만을 내는 데 그쳤습니다.

[건설업체 관계자 : 정확하게 모르겠는데요. 오래돼서요. (사실 그분이 여기서 일하는 분은 아니었잖아요?) 예.]

지난 2014년 10명이 숨지고 100여 명이 다쳤던 경주 마우나 리조트 참사 때도 불법 자격증 대여가 부실시공 원인으로 지목됐습니다.

체육관 시공을 맡았던 업체는 돈을 주고 자격증을 빌린 뒤 무자격자에게 공사를 맡긴 것으로 드러나기도 했습니다.

현행법은 자격증을 불법으로 빌리거나 빌려주면 1년 이하의 징역이나 천만 원 이하 벌금을 물도록 하고 있지만, 실제 처벌은 더 약하게 이뤄집니다.

한 번이라도 적발되면 자격을 취소하고, 신고나 제보를 하면 포상금을 지급하는 제도도 도입했지만, 효과는 미미합니다.

최근 3년 동안 통계를 보면 자격증을 빌려줬다 취소된 건수는 줄어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여전히 관행처럼 불법 대여가 이어져 국민 안전이 위협받는 만큼 강력한 처벌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한정애 / 더불어민주당 의원 : (벌금) 2백만 원, 많아야 3백만 원 정도…. (적발돼도) 금전적 보상만 하면 되기 때문에 불법 대여가 계속 일어나고 있는 겁니다. 현행법을 좀 충실하게 지켜서 지금 정해져 있는 최대치 벌금이라도 구형될 수 있도록….]

부실시공과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불법 자격증 대여가 솜방망이 처벌로 좀처럼 근절되지 않고 있습니다.

YTN 최기성[choiks7@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1_20181021053000359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전기공사기사 공부를 때려쳐야 하는 이유

전기공사기사 말고 전기기사를 공부해야 하는 이유입니다.

... 

#전기공사기사대여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4,477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xn--ob0bjxy86cgfa09dh8hcxa692c.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